[국민의힘 김기현 원내대표] 이재명 경기지사, 대장동 개발사업 설계한 장본인…역대급 뻔뻔함 (영상)

여의도 포커스 / 장형익 기자 / 2021-09-27 14:56:18
"반성은커녕 성을 내고 있으니 역대급 뻔뻔함"이라고 비판

국민의힘 김기현 원내대표는 27일 더불어민주당 대권주자인 이재명 경기지사가 문제의 대장동 개발사업을 설계한 장본인이라 주장하며 특검 수사를 거듭 촉구했다.

이 지사가 이번 사건을 '국민의힘 게이트'라 지칭한 데다 아들의 화천대유 퇴직금 50억원이 드러나 국민의힘을 탈당한 곽상도 의원 건도 있었던 만큼 민주당이 특검 법안을 수용하지 못할 이유가 없지 않으냐는 논리를 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최고위 회의에서 "전체 사업을 설계한 사람이 이 지사 본인이라고 이미 스스로 밝혔다"며 "반성은커녕 성을 내고 있으니 역대급 뻔뻔함"이라고 비판했다.

이어 "민주당이 지금처럼 특검과 국정조사를 계속 회피한다면 역대급 일확천금 부패 사건의 공범으로 낙인이 찍히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 데일리매거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