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제9호 태풍 '루핏'의 간접 영향으로 많은 비 예보…중대본 비상 1단계 가동

시사일반 / 장형익 기자 / 2021-08-08 15:43:48
8일과 9일 사이 경상권 해안과 강원 영동 200㎜ 이상의 많은 비
▲ 사진=8일 오전 정부세종2청사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상황실에서 제9호 태풍 '루핏' 대비 중앙부처 및 지자체 긴급 대책 영상회의 

 

행정안전부는 제9호 태풍 '루핏'의 간접 영향으로 많은 비가 예보됨에 따라 8일 오후 2시를 기해 호우 위기경보를 '관심'에서 '주의'로 격상하고 호우 대처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비상 1단계를 가동했다고 밝혔다.

위기경보는 관심-주의-경계-심각, 중대본 비상대응 수위는 1∼3단계 순으로 단계가 올라간다.

기상청에 따르면 북상 중인 태풍 루핏이 우리나라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지는 않겠으나, 강한 동풍의 영향으로 8일과 9일 사이 경상권 해안과 강원 영동 등지에 200㎜ 이상의 많은 비가 강하게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중대본은 이에 따라 해안가·산간계곡·야영장 등 피서지 예찰 강화, 지하차도·둔치 주차장 등 인명피해 우려지역 사전통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 등 방역시설 안전조치 등을 철저히 해 달라고 관계 부처와 지방자치단체에 당부했다.

 

▲ 사진=8일 부산 해운대 앞바다, 일본을 향해 북상 중인 제9호 태풍 '루핏' 영향으로 먹구름이 몰려오고 있어

 

 

▲ 사진=8일 부산 해운대 앞바다, 일본을 향해 북상 중인 제9호 태풍 '루핏' 영향으로 먹구름이 몰려오고 있어 

[ⓒ 데일리매거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